Good Poem

[뉴욕중앙일보]<시와의 대화>나무,사슴-이경림 시인

Author
nyaa
Date
2018-10-08 23:51
Views
362



[뉴욕중앙일보]<시와의 대화>나무,사슴-이경림 시인

나무, 사슴

 

이경림

 


얼마나 오래,
얼마나 질기게 견디면
나무 둥지 속에 염통이 생기고
쓸개가 생기고
고요히 흐르던 연둣빛 수액이
뛰노는 붉은 핏물이 되는 걸까

얼마나 멍하니
얼마나 머엉하니, 기다리면
수십년 붙박혔던 뿌리가
저리 겅중거리는 발이 되는 것일까

아직 나무였던 시간들이 온 몸에 무늬로 남아있는데
제 몸이 짐승이 된 줄도 모르고
자꾸 허공으로 가지를 뻗는 철없는 우듬지를 그대로 인 채

저 순한 눈매의
나무가
한 그루 사슴이 되기까지는

*************
신 지 혜
시인

환상적이며 아름답다.
고대의 신화적 나무 한그루를 연상해본다. 더욱이 사슴이 된 나무의 모습은 얼마나 또 아름다운가. 나무가 얼마나 오래 질기게 견디었으면 사슴이 되어서 피가 흐르고 겅중거리는 발이 되는 것일까. 라고 시인은 말한다. 즉 살아있는 나무의 식물성의 고정관념을 완벽히 뒤집어 동물성으로 유추하여 인식함은 과연 어느누구가 예측 가능하겠는가.

이시는 파격적인, 독특한 상상의 일침을 놓는 아름다운 시다. 남달리 예리한 시인의 눈으로서만 가능한 시선이 아닌가. 이시의 행간엔 생동적인 혈맥이 뛰고 뼈와 근육이 살아있으며 나무의 눈매는 사슴처럼 고요한 깊이를 가졌다. 한 마리의 사슴을 만나게 되는 신비적인 마력이 시 구절구절마다 배여있어, 아름다운 시간대를 훌쩍 뛰어넘어 어느사이 감각적인 전설과 새로운 신화의 완전한 혼융을 맛보게 한다.

이경림 시인은 경북 문경 출생. '문학과 비평'(1989)으로 등단하였으며, 시집으로 '토씨찾기''그곳에도 사거리는 있다''시절 하나 온다 잡아먹자' '상자들'이 있다. 산문집'나만 아는 정원이 있다' 및, 시평집'울어라 내안의 높고 낮은 파이프'등이 있다.

[뉴욕중앙일보]

사진=이 경림 시인









이미지: 유순예님 포함, 셀카, 근접 촬영





Total 31
Number Title Author Date Votes Views
31
[뉴욕일보] <시로 여는 세상> 아, 정말 얼마나 무서웠을까 / 이성복 시인
nyaa | 2019.02.21 | Votes 0 | Views 536
nyaa 2019.02.21 0 536
30
[뉴욕중앙일보] <시와의 대화> 기도-타고르
nyaa | 2018.10.16 | Votes 0 | Views 610
nyaa 2018.10.16 0 610
29
[보스톤코리아신문] <시가 있는 세상> 스테이플러/ 윤성택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606
nyaa 2018.10.09 0 606
28
[뉴욕중앙일보] <시와의 대화> 유리의 技術 - 정병근.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696
nyaa 2018.10.09 0 696
27
[뉴욕일보] <시로 여는 세상> 아마추어 레슬링 선수의 슬픈 두 귀/ 박후기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617
nyaa 2018.10.09 0 617
26
[뉴욕일보] <시로 여는 세상> 웃는 사람들 / 최금진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530
nyaa 2018.10.09 0 530
25
[뉴욕일보]<시로 여는 세상>팽나무가 쓰러,지셨다 / 이재무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414
nyaa 2018.10.09 0 414
24
[보스톤코리아신문]<시가 있는 세상> 반전/홍일표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421
nyaa 2018.10.09 0 421
23
『보스톤코리아신문』 <시가 있는 세상> 사십세 / 맹문재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348
nyaa 2018.10.09 0 348
22
[뉴욕코리아] <아침의 시> 아픈 돌 / 이영광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394
nyaa 2018.10.09 0 394
21
[뉴욕일보]<시로 여는 세상>진흙탕 속의 말뚝을 위하여/이윤학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385
nyaa 2018.10.09 0 385
20
[뉴욕일보] <시로 여는 세상>암각화를 위하여 / 이건청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365
nyaa 2018.10.09 0 365
19
[뉴욕일보]<시로여는세상>물의 결가부좌/이문재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399
nyaa 2018.10.09 0 399
18
[뉴욕일보]<시로 여는 세상>나무가 바람을/최정례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391
nyaa 2018.10.09 0 391
17
[보스톤코리아신문]<시가 있는 세상>부패의 힘/나희덕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395
nyaa 2018.10.09 0 395
16
[뉴욕일보]<시로 여는 세상> 잠들지 못하는 말 /최서림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410
nyaa 2018.10.09 0 410
15
[뉴욕일보] <시로 여는 세상> 나는 꽃을 아네 / 이대흠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400
nyaa 2018.10.09 0 400
14
『보스톤코리아신문』<시가 있는 세상> 좋은 술집 / 이정록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356
nyaa 2018.10.09 0 356
13
[뉴욕중앙일보] <시와의 대화>봉분을 만들지마라 / 이성복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372
nyaa 2018.10.09 0 372
12
[뉴욕일보]<시로 여는 세상>귀명창/장석주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346
nyaa 2018.10.09 0 346
11
[뉴욕중앙일보] <시와의 대화>감자의 몸 -길상호.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377
nyaa 2018.10.09 0 377
10
[뉴욕코리아] <아침의 시>결정적 순간 / 손현숙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437
nyaa 2018.10.09 0 437
9
[뉴욕중앙일보] <시와의 대화> 달북-문인수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304
nyaa 2018.10.09 0 304
8
[뉴욕일보] <시로 여는 세상> 물의 집/ 박제천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380
nyaa 2018.10.09 0 380
7
뉴욕중앙일보]<시와의 대화>폭포앞에서-한혜영 시인
nyaa | 2018.10.09 | Votes 0 | Views 397
nyaa 2018.10.09 0 397
6
『보스톤코리아신문』<시가 있는 세상> 마호가니 혼령 / 김호길 시인
nyaa | 2018.10.08 | Votes 0 | Views 376
nyaa 2018.10.08 0 376
5
『보스톤코리아신문』 <시가 있는 세상> 수련1 /조정인 시인
nyaa | 2018.10.08 | Votes 0 | Views 414
nyaa 2018.10.08 0 414
4
[뉴욕코리아 ]<뉴욕코리아시단> <아침의 시> 달려라 누! / 권애숙 시인
nyaa | 2018.10.08 | Votes 0 | Views 371
nyaa 2018.10.08 0 371
3
[뉴욕중앙일보]<시와의 대화>나무,사슴-이경림 시인
nyaa | 2018.10.08 | Votes 0 | Views 362
nyaa 2018.10.08 0 362
2
[뉴욕중앙일보]<시와의 대화> 빗방울 화석-황동규 시인
nyaa | 2018.10.08 | Votes 0 | Views 350
nyaa 2018.10.08 0 350
1
[뉴욕중앙일보]<시와의 대화> 나비-김혜순 시인
nyaa | 2018.10.08 | Votes 0 | Views 366
nyaa 2018.10.08 0 366